2020 장애인 표준사업장

무상지원 대상자 선정

김수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4/03 [17:03]

2020 장애인 표준사업장

무상지원 대상자 선정

김수민 기자 | 입력 : 2020/04/03 [17:03]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은 2020년도 장애인 표준사업장 무상지원금 지원대상자 46개 업체를 선정하고 133억 원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원대상 46개 업체는 총 87개 업체가 지원한 가운데 외부 전문기관에 의뢰하여 경영안정성, 경쟁력, 투자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선정되었다.  

  특히,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지역에는 7개 사업체에 21억 원의 지원금이 결정되어 약 80명 이상의 장애인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된다. 

  선정된 사업체는 공단과 약정체결하고 지원금을 지원받아 투자계획에 따라 10월까지 장애인 작업시설, 작업장비, 편의시설 등을 완료해야 한다. 

 또한, 투자완료 후 1년 이내 장애인 표준사업장 인증을 받아야 하며, 표준사업장 기준에 따라 장애인을 고용하고 7년간 고용의무를 준수해야 한다. 

  2019년 말 기준 장애인 표준사업장은 총 391개소로 장애인 9,349명이 근무를 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