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는 차량 항균서비스

사회공헌사업체 '초록 여행'

편집팀 | 기사입력 2021/02/10 [20:21]

찾아가는 차량 항균서비스

사회공헌사업체 '초록 여행'

편집팀 | 입력 : 2021/02/10 [20:21]

 

기아의 국내 대표 사회공헌사업인 초록여행이 지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찾아가는 차량 항균 방역 서비스를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초록여행 전국 권역 사무소 종사자들이 직접 장애인 복지기관을 찾아 해당 기관 업무용 차량, 종사자 차량, 이용자 차량에 대한 항균 방역을 제공한다. 항균 방역은 차량 공조기에 대한 연막 살균, 차량 시트 등 내부 살균으로 진행된다.

항균 방역 서비스가 필요한 기관은 초록여행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세부 일정을 조율해 기관으로 방문한다.

초록여행은 장애인 기관 항균 방역 서비스 외에도 코로나19 사회적 거리 두기 상황에 따라 재가장애인 가정 방역 서비스도 할 예정이다. 초록여행은 코로나19로 여행 서비스를 중단하는 기간 지속해서 방역 서비스를 제공했다.

기아는 이번 방역을 통해 조금이나마 지역 사회 내 감염 예방에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코로나19로 힘겨운 상황이지만, 같이 헤쳐나갔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편 기아 초록여행은 경제 여건이나 이동에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의 이동권을 향상하기 위한 기아의 국내 대표 사회 공헌사업이다. 2012년 출범해 지금까지 9년간 6만여명에게 여행을 제공했다. 장애인 가정 여행 시 차량·여행 경비·유류비 등을 지원해 교통 약자들이 여행에 대한 물리적·심리적 거리감을 극복할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