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삼각산아트랩'

서울 동북권의 시민 공간

편집팀 | 기사입력 2021/07/02 [21:25]

'2021 삼각산아트랩'

서울 동북권의 시민 공간

편집팀 | 입력 : 2021/07/02 [21:25]

 

강북구에 동북권 신진 작가들의 전시를 관람하고 시민참여 프로그램까지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 있다.

삼각산시민청에서 동북권 신진 작가들의 전시 ‘2021 삼각산아트랩이 시작된다. 6월부터 11월까지 6개월간 진행되는 이번 전시는 동북권 신진예술가를 지원하고 시민과 대학생 등의 참여를 도모한다.

사전 공모를 통해 팀 BAKBAK(박정수, 박현순), 권은산, 김규년 등 동북권 지역을 중심으로 활동하는 총 11()을 선정했다. 선정자에게는 전시 공간, 홍보 그리고 사례비가 지원된다. 전시 외에도 시민이 참여할 수 있는 일일 강좌를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동덕여자대학교 큐레이터학과와의 업무협력을 통해 큐레이터학과 학생들이 삼각산아트랩의 전시비평가로 참여한다. 이 모든 과정은 통합 도록으로 제작돼 도록을 신청한 시민들과 그 내용을 공유할 예정이다.

첫 전시의 주인공은 박서연 작가로, 626일부터 75일까지 전시를 선보인다. 박서연은 미디어에서 착안한 이미지로 새로운 이야기 전개를 만들어 작업한다. 이미지가 지닌 상징적 의미와 관객의 개입 등 외부 요인에 의한 작품의 해석에 대해 고민하며 이번 전시에서 ‘Trickㅣ매뉴얼프로젝트작업을 처음 선보인다. 이 작업을 통해 작가는 무작위적인 이미지의 배치가 아닌, 문학 서사 구조를 빌려 구조적인 방법을 도입하는 방식으로 이미지 배치를 구현하는 연구를 한다.

전시 기간 중 202173일 토요일, 삼각산시민청 2동 워크숍룸 2에서 시민참여 프로그램인 몽타주 드로잉일일 강좌가 있다. 이 프로그램은 626일부터 삼각산시민청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 접수할 수 있다.

한편 전시를 개최하는 삼각산시민청은 2018년 개관해 올해 3주년을 맞은 동북권 대표 시민 소통공간이다. 우이신설도시철도 솔밭공원역 1, 2동에 있는 삼각산시민청은 토요일은 삼각산청이좋아’, ‘삼각산 활력콘서트’, 재활용 어린이 교육 프로그램 수요창작소’, 어르신 동화구연 프로그램 할머니동화책등의 공연, 체험, 교육 프로그램을 활발히 진행 중이다.

삼각산시민청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필수적인 방역 수칙 준수 아래, 행사와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