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레이지아에 처음으로 수출

할랄인증 받은 한우

| 기사입력 2023/05/20 [13:02]

말레이지아에 처음으로 수출

할랄인증 받은 한우

| 입력 : 2023/05/20 [13:02]

할랄 인증을 받은 한우가 처음으로 수출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12일(현지시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국내 수출업체와 말레이시아 수입업체 간 1호 계약을 기념하는 행사를 열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말레이시아에 한우고기를 정식으로 수출하기 위한 1호 계약체결을 기념해 말레이시아 정부, 현지 유통·외식업체 등 관계자들에게 한우의 우수성과 맛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농식품부는 한우 수출을 위해 지난 2016년 10월부터 말레이시아와 검역 협상을 진행해 왔으며 말레이시아 할랄 인증 기관인 자킴(JAKIM)은 올해 3월 국내의 한 도축장을 할랄 전용 도축장으로 최종 승인했다.

 

농식품부는 이번 수출 계약을 토대로 한우 수출량이 앞으로 3년간 총 1875톤, 한 해에 약 600톤(소 약 2500마리)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는 작년 전체 한우 수출실적인 44톤의 13배가 넘는 규모다.

 

특히 할랄 인증이 필요한 다른 국가에도 한우 수출이 가능해질 것으로 농식품부는 기대하고 있다.

 

농식품부는 이번 말레이시아 수출을 계기로 한우 고기의 운송·보관·유통 등의 이력 관리를 강화한다.

 

한우 고기에 표시하는 사항이 세계 각국에서 통일되도록 수출 계약단계에서부터 지침(가이드라인)을 제시하고 현지 소매점에는 한우 수출 공동브랜드 마크와 이력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큐알(QR)코드를 상품에 부착하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출처 대한민국 정책브리핑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환경 / 건강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