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원 영화기법 사용

이번 캠페인은 롯데시네마 청량리점에서 진행되었다.

문화체육관광부롯데컬쳐웍스(롯데시네마)와 함께 펼친 문화를 통한 장애인 인식 개선 캠페인이 온라인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 4월 문화가 있는 날(4. 24.)과 장애인 주간(4. 20.~26.)을 기념해펼쳐진 이번 캠페인은 롯데시네마 청량리점에서 일반 시민 70여 명과 함께진행되었다.

 

4차원(4D) 영화관에 입장해 관람석에 앉아 영화 상영을 기다리던 관객들은 극장의 모든 불이 꺼진 뒤에 시각장애인이 거리를 걸으며 만날 수있는 다양한 상황을 4차원(4D) 효과를 통해 간접적으로 체험했다.

 

시각장애인의 입장에서 펼쳐진 4차원(4D) 효과에 놀란 관객들은 잠시 뒤모두가 차별 없이 문화를 누리를 대한민국, 함께해주세요라는 캠페인의 의미를 알게 되자 박수를 보냈다.

 

캠페인에 참여한 관객들의 생생한 표정이 담긴 영상은 페이스북, 유튜브 등 누리소통망(SNS)을 통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문체부와 롯데시네마 누리소통망을 통해 공개된 영상은 현재(6. 10. 8기준) 유튜브 104,004, 페이스북 240,114건 등 총 344,118건의 조회 수기록하고 있다.

 

  문체부 전병극 대변인은 이번 캠페인이 시각장애인의 입장을 문화적으로이해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앞으로 다양한 쟁점(이슈)과 관련하여, 새로운 매체(뉴미디어)를 통한 사회문화적 소통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9/06/16 [14:35]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