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 아동 학습 지원

사회공헌 활동을 모색하는 ‘50더하기포럼’을 개최한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6월 26일 다문화 아동 학습 지원을 위한 50+세대의 사회공헌 활동을 모색하는 ‘50더하기포럼’을 개최한다.

 

이날 오후 3시부터 서울시50플러스 남부캠퍼스(구로구 오류동 소재)에서 열리는 이번 포럼에서는 학령기 다문화가정 자녀의 안정적인 성장을 돕는 50+세대의 사회공헌 활동 영역 및 일자리 모델 발굴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질 예정이다.

 

50+세대의 역량과 경험을 활용한 다문화가정 아동의 기초학습능력 향상 및 정서적 지원 방안를 모색하고, 다문화가정 아동의 안정적인 성장과 올바른 가치관 형성 및 다문화가정 아동과 50+세대의 상호문화 이해를 위한 물꼬를 틀 예정이다.

 

이번 포럼은 다문화 영역의 일‧활동에 관심 있는 시민이라면 누구나 참석할 있으며 서울시50플러스포털(50plus.or.kr)을 통해 사전등록이 가능하다.

 

 

향후 재단은 다문화가정 및 아동 비율이 높은 서울시 서남권 지역을 대상으로다문화사회를 위한 사회서비스 모델 확립 및 지역 맞춤형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올해 활동수요에 따라 차년도 사업 범위 및 활동 인원을 확대하며, 추후 사업범위 확대를 대비한 사업운영 매뉴얼 및 학습지도 콘텐츠를 구축해 나갈 방침이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는 “이번 포럼은 전문성을 가진 50+세대가 다문화 가정 자녀들의 멘토로 안정적인 성장과 올바른 가치관 형성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라며 “50+세대의 지혜와 경험을 활용해다문화 가정을 지원하는 다양한 사회서비스 방안이 활발하게 논의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6/16 [16:56]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