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예술 진흥계획 의견수렴

지속 가능한 생태계 구축

현장 의견을 수렴해 기본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

문화체육관광부710오후 2,대학로 이음센터 이음홀에서 공연예술진흥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준비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공연법」3조에 의거, 문체부 장관이 수립·시행해야 하는 공연예술진흥 기본계획의 방향과 내용에 대한 공연예술계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공연예술진흥 기본계획2001년부터 2012년까지2008년을 제외하고 매년 수립되어, 11차의 기본계획이 수립되었다.올해부터는5년 단위 계획으로 수립해 장기적 전망(비전)에서 공연예술진흥에 기여할 토대를 마련할 예정이며, 현재 한국예술종합학교 산학협력단에서 기본계획()에 대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포럼에서는 그동안 진행되었던 연구 내용을 발표한다. 연구책임자인 이동연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가 공연예술 중장기 진흥계획의 기본방향을 소개하고, 이동민 독립기획자가 공연예술인 위상과 권리 보장을 위한 지원과제를, 설동준 디엠지(DMZ) 피스트레인 뮤직페스티벌 사무국장이 공연예술 지원체계 혁신 방안을, 신정원 한국예술연구소 책임연구원이 공연예술의 대안적 생태계 조성을 위한 정책을 발표한다. 이어 김재엽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 김희선 국립국악원 국악연구실장, 박선희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대표이사, 장계환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공연예술본부장, 조남규 한국무용협회장이 종합토론에 참여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전문가들의 연구 결과와 다양한 현장 의견을 종합적으로 수렴해 공연예술진흥 기본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라며, “지속 가능한 공연예술 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는 장기적 비전과 정책이 마련될 수 있도록 공연예술계 관계자와 관객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9/07/14 [21:36]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