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개별관광객 지방유치 캠페인

서울에 편중된 홍콩 개별관광객을 지방으로 유인하는 데 초점을 둔다.

총 44개 기관 공동 추진… 특가 항공권, 지방 데이투어 상품 할인 등 다양한 혜택 제공  

            

 한국관광공사는 홍콩 개별관광객을 겨냥, 7월11일~9월27일까지 약 70일간 지자체' 항공사' 여행사 등 44개 국내외 기관과 공동으로 지방 유치 캠페인(Crazy Jetso, Get K-miles(遊韓自由))을 추진한다.

 

 이번 캠페인에 공동 참가하는 국내 지자체 및 지방관광공사는 시티투어 버스 및 주요관광지에서 사용 가능한 할인쿠폰 등 제공으로 서울에 편중된 홍콩 개별관광객을 지방으로 유인하는 데 초점을 둔다. 캠페인 기간 총 6회의 경품 추첨을 통해 왕복항공권, 지방 일일투어 바우처 등을 제공하고, 캠페인에 참가하는 항공사와 여행사에서는 행사기간 중 한국상품의 특별할인 프로모션을 제공한다.

 

 또한 공사는 홍콩-한국을 취항하는 12개 항공사의 항공권 및 지방 일일여행 상품을 구매한 여행객에게 시티투어버스 탑승권, 유심(USIM)카드, 교통카드, 각종 할인쿠폰 등이 포함된 여행 키트를 증정한다. 또한 7월11일 홍콩지사에서 열린 캠페인 기자설명회에서는 K팝과 한국문화에 깊은 관심을 보이는 홍콩 인기 연예인 ‘다짜이(영문명 : Det Dik(狄以達))를 한국관광서포터즈(Korea buddies)로 임명하여 젊은층을 대상으로 한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했다.

 

 한편 홍콩은 인구 1명당 연간 약 1.7회 해외여행을 하는 성숙시장으로 작년에는  68만 여 명의 홍콩인이 한국을 방문했다.

기사입력: 2019/07/15 [07:36]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